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전문도서

NIE 에코가이드 1 한국 고라니

천덕꾸러기 한국고라니, 알고 보니 세계적인 멸종위기종!

‘고라니 바로알기’는 인간과의 공존을 모색하는 첫 걸음

 

도심을 벗어나면 흔하게 볼 수 있는 ‘뻐드렁니 난 사슴’ 고라니를 책으로 소개하기 위해 우리나라 최고의 고라니 전문가들이 모였습니다. 국립생태원에서 발간한 생태교양총서 NIE Eco Guide 1권 [한국고라니]는 로드킬, 농작물 피해 등 부정적인 면만 부각되는 고라니에 대하여 실제 생태 특성과 의미, 국제적 위치, 공존 방안 등 현재 밝혀진 고라니의 거의 모든 면을 다룬 국내 최초의 생태정보서입니다.

[한국고라니]는 연구원들이 직접 수행한 연구?조사 결과, 전문 학술 데이터 등 전공 용어와 복잡한 수치로 표현된 정보의 핵심 의미를 누구나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일반인의 눈높이에 맞게 구성하였습니다.

시리즈는 현재 이슈가 되거나 고려할 가치가 있는 생태 분야의 핵심 주제, 생물종, 키워드를 표제로 선정한 국립생태원 출판부의 생태교양총서입니다.

 

 

<지은이 소개>

김백준

<한국산 고라니(Hydropotes inermis argyropus)의 생태·유전학적 특성>으로 서울대학교 수의과대학에서 박사학위를 받았습니다. 지금까지 다양한 대상종(고라니, 산양, 노루, 너구리 등)과 주제(생태, 유전, 질병)에 대한 연구를 수행한 바 있으며, 특히 기후변화를 포함한 환경변화에 야생생물이 어떠한 영향을 받는지, 또한 어떻게 이들을 보전하고 관리할 수 있는지에 대하여 다학제적인 연구를 수행하고 있습니다.지금은 국립생태원 생태기반연구실 선임연구원으로 근무하고 있으며 개인적인 바람은 ‘인간과 야생생물의 공존’입니다.

 

이배근

<고라니(Hydropotes inermis Swinhoe)의 형태, 생태 및 DNA 분류학적 특징>으로 충북대학교에서 동물학 박사학위를 받았습니다. 국립공원관리공단에 근무하는 동안 주로 자연 생태계의 보전과 보호 활동을 수행하였으며, 동물의 국제 도입 및 곰 전문가로도 활동하였습니다.지금은 국립생태원 동물관리연구실장으로 일하고 있으며, 야생동물 보전 및 관리에 관한 강의도 하고 있습니다. 고라니뿐만 아니라 멸종위기에 처한 동물들을 살리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 있으며, 지리산을 누비고 있는 반달가슴곰, 설악산·월악산 산양, 소백산 여우 등의 보전과 복원을 위한 연구도 함께 수행하고 있습니다.

 

김영준

전남대학교 수의과대학을 졸업하고 한국국제협력단으로 방글라데시 에서 2년간 자원봉사 활동을 하며 야생동물 분야에 관심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이후 서울대학교 야생동물유전자원은행과 충남야생동물구조센터의 선임수의사로 활동하며 다친 야생동물을 돌보는 일을 하였습니다.지금은 국립생태원 동물병원부장으로 근무하고 있습니다. 최근 구조되어 들어오는 고라니 수가 증가하는 현상의 원인을 찾기 위해 원격 추적으로 자료를 모으는 등 다각적인 연구를 수행하고 있습니다. 또한 문화재청 전문위원으로 활동하며, 질병을 포함한 전반적인 야생동물의 생태에도 관심을 두고 있습니다.

 

 

<도서 구입 안내>

※ 아래 로고를 클릭하시면 해당 사이트로 이동합니다.

교보예스24

알라딘반디앤

인터파크지마켓



image01.jpg (0.04Mb) image02.jpg (0.28Mb) image03.jpg (0.29Mb) [NIE 에코 가이드 1] 한국고라니.hwp (0.04Mb)

공공누리 마크 국립생태원에서 창작한 NIE 에코가이드 1 한국 고라니 입니다. 국립생태원의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TOP